rarex

압박

조회 수 395 추천 수 0 2016.04.08 23:30:06

평일이라는 양볼을 내어줘야할 때입니다

불안의 양극이 아주 팽팽합니다

차라리 한 쪽으로 (뺨이라도 맞고) 고개가 돌아간다면 속이 시원하겠지만

쉬운 문제가 아닙니다

양볼이 팽팽히 당겨질 뿐입니다

내일이라는 불안도 오늘이라는 평정심을 잃게 만듭니다

이뤄지지 않을 일을 상상하는 것보다 두려운 일은 없습니다

정해지지 않은 것에 대한 부담감

점점

나이가 먹어가면서

광범위해 지는 나의 노트를 고칠 여력이 없습니다

무엇이든 나의 살아온 이력을 뒷바침할 근거를 찾아야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혀를 차게 될 테니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7 10월 17일 [2] rarex 2016-10-17 85
86 감기 그리고 꿈 rarex 2016-07-14 309
85 조금 더 깊이 생각 rarex 2016-07-11 306
» 압박 rarex 2016-04-08 395
83 과제 rarex 2016-04-07 396
82 문득 rarex 2016-01-01 476
81 최초의 말 rarex 2015-06-21 1325
80 rarex 2015-02-23 1497
79 나의 어제 rarex 2015-01-28 1515
78 감정 rarex 2015-01-22 1542
77 감사할 일 rarex 2015-01-03 1558
76 욕구 rarex 2014-12-01 1594
75 글은 왜 쓰는가 rarex 2014-11-13 1559
74 2014-11-10 rarex 2014-11-10 1591
73 그리스도인 되기 rarex 2014-02-14 2513
72 적응 rarex 2014-02-14 2458
71 출근 rarex 2014-02-03 2538
70 결혼 rarex 2013-12-04 2728
69 13-11-11 rarex 2013-11-11 3083
68 10월15일 rarex 2013-10-15 2825
Copyright (c) rarex All Right Reserved. Powered by XE
Designed by Elkha
XE Login